언론보도

번호 제목 이름 등록일 조회
179 (공감신문) 국회서 아동공동생활가정, 그룹홈 논의하는 자리 마련돼 협의회 2018-08-08 693
178 (공감신문) "아동공동생활가정 그룹홈, 일시보호시설이라는 단점 존재해" 협의회 2018-08-08 673
177 (공감신문) 아동공동생활가정 그룹홈 '자립지원 제도-종사자 처우' 개선돼야 협의회 2018-08-08 542
176 (베이비뉴스) 둥지 탈출한 그룹홈 청소년 "아이들에게 힘이 되고파" 협의회 2018-08-08 531
175 (머니투데이) 보호시설 퇴소아동 자립방안 세미나 협의회 2018-08-08 457
174 (공감신문) 한국당 의원 다수, 아동복지시설 종사자 처우개선 촉구 협의회 2018-07-11 627
173 (베이비타임즈) 그룹홈 아동 늘어나는데 시설·종사자 지원 ‘미흡’ 협의회 2018-06-29 737
172 (내일신문) 대규모시설 양육 유엔은 줄이라는데 한국 요보호아동최다 양육 외1건 협의회 2018-06-29 620
171 (베이비뉴스) "그룹홈 아동청소년 위한 자립 프로그램이 실행돼야" 협의회 2018-06-19 785
170 (베이비뉴스) 그룹홈협의회 천막농성 52일 만에 중단… 왜? 협의회 2018-06-19 575
169 (서울신문) 그룹홈 농성, 복지부 지원 약속받고 종료 협의회 2018-06-19 651
168 <보도자료> 해체가정 아이, 자식처럼 돌보는데 … 복지사들 ’열정 페이’ 협의회 2018-05-04 925
167 <보도자료> "아동복지, 복권 사서 해야 하나" 천막농성에 복지부 답은? 협의회 2018-05-03 794
166 <보도자료> '아동복지시설 종사자 단일임금체계 실현연대 출범 기자회견' 협의회 2018-05-03 780
165 <보도자료> 김정문알로에, 그룹홈에 5천만원 상당 제품 후원2 협의회 2018-03-27 1107

CUSTOMER CENTER

02-364-1617
02-364-1611

평일 : 09:00 ~ 18:00

 

 

prevnext

( 04549 ) 서울시 중구 을지로4가 315-1 무광빌딩 6층 (을지로 18길5)

 E-mail : grouphome2008@hanmail.net / 전화 02-364-1617.1611 / 팩스 02-364-1613

 Korea Council of Grouphome for Children and Youth(KGCY) All rights reserverd.

 본 사이트는 로레알코리아의 나눔으로 만들어졌습니다.